menu

Reference Room

교육정보를 확인하고, 자료를 다운 받으실 수 있습니다.
Home > Reference > 교육정보
교육 자료&정보
다양한 교육정보를 통해- 보다 나은 학습방향을 제시합니다.
제목 영어 변별력 ‘중요 변수’ 될 듯
작성일 2022-11-18

영어 변별력 ‘중요 변수’ 될 듯


현직 교사 “전년 비슷하게 어려워”

광주시교육청이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영어영역은 작년 수능과 비슷한 난이도로 변별력을 갖춰 영향력이 클 것으로 분석했다.

 17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현직교사가 직접 참여한 2023학년도 수능 3교시 영어영역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수능 영어영역은 작년 수능(1등급 비율 6.25%)과 비슷할 것으로 예측했으며, 신유형 문항은 나오지 않고 문항 순서는 모의평가와 동일했다고 설명했다.

 EBS연계율은 사전 예고대로 50% 이하를 유지했으며, 6월·9월 모의평가와 마찬가지로 소재를 활용한 간접연계로만 출제됐다.

 수험생들이 가장 힘들어하는 빈칸추론 유형 문항들은 대부분 어렵게 출제돼 변별력을 가질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33번 문항은 매력도가 높은 오답 선택지가 많아 수험생들이 정답을 고르는데 어려움을 느꼈을 것이며, 문장삽입 문항인 39번도 문장이 포함될 위치의 단서를 구체적으로 제시하지 않아 내용을 정확하게 이해해야 정답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글의 순서를 묻는 문항인 37번도 문단 (B)와 (C)의 시작 부분의 소재가 유사하고 (A)의 연결사를 글의 마지막 부분으로 오해할 수 있어, 중하위권 학생들에게 변별력있게 작용했을 것으로 판단했다.

 전반적으로 지문의 문장 구조가 복잡하고 어휘의 수준이 높아 체감난도가 지난 수능과 비슷했을 것으로 추정했으며, 절대평가임에도 불구하고 변별력을 갖춘 영어 영역의 영향력이 이번 수능에서도 클 것으로 예상돼 수시전형 수능최저학력기준에 중요한 변수가 될 것으로 분석했다.



  • 입력 2022.11.18
출처 : 광주드림(http://www.gjdream.com)
첨부파일